Пропускане към съдържанието

Tongyeong&Classic, 통영 바다가 함께하는 아늑한 별장

Цяла къща с домакин 민진
8 гости2 спални3 легла2 бани
Цялото място
Ще разполагате с цялото място (къща) само за себе си.
По-обстойно почистване
Този домакин се ангажира да спазва процедурата на Airbnb за по-обстойно почистване.
Самостоятелно настаняване
Самостоятелно настаняване с цифров код.
Правила за отменяне
Добавете датите за пътуването си, за да получите подробностите за правилата за отменяне за този престой.
Вътрешни правила на дома
Домакинът не разрешава домашни любимци, партита или пушене.
“통영&클래식”은 저희 부부가 가끔 서울에서의 바쁜 삶을 벗어나 통영 바다를 바라보며 여유와 휴식을 취하고자 만든 별장입니다. 숙소 앞에는 한려 해상의 중심인 아름다운 통영 바다가 펼쳐져 있고, 앞으로는 녹색 잔디가 가득한 정원이 있고 집옆에는 한려해상국립공원인 편백나무숲이있습니다

반복되는 도시의 삶을 벗어나, 여유와 휴식을 느끼고자 하는 가족들과 여행객들에게 저희의 공간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Помещението
통영 풍화리 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50평 이상의 아늑한 별장입니다.

두 개의 침실에는 킹사이즈 침대3개가 있습니다.
요리가 가능한 주방 시설과, 편백 나무로 만들어진 욕실에서는 바다를 볼 수 있습니다. 별장 바로 앞 정원에서는 바베큐 시설도 완비되어 있으며, 언제든지 통영 바닷가를 산책할 수 있고 충분한 주차공간이 준비되어있습니다

Достъп на гостите
- 침실 2
- 킹 사이즈 침대 3

- TV
- 욕실 2
- 주방
- 벽난로
- 에어컨
- 바베큐 시설
- 주차장

Други неща за отбелязване
전문적인 펜션이나 민박이 아닌, 개인 별장입니다.
완벽한 시설과 서비스 보다는 집 처럼 편안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이라고 생각해주세요. 청소나 쓰레기 처리는셀프입니다
양해부탁드립니다
“통영&클래식”은 저희 부부가 가끔 서울에서의 바쁜 삶을 벗어나 통영 바다를 바라보며 여유와 휴식을 취하고자 만든 별장입니다. 숙소 앞에는 한려 해상의 중심인 아름다운 통영 바다가 펼쳐져 있고, 앞으로는 녹색 잔디가 가득한 정원이 있고 집옆에는 한려해상국립공원인 편백나무숲이있습니다

반복되는 도시의 삶을 벗어나, 여유와 휴식을 느끼고자 하는 가족들과 여행객들에게 저희의 공간을 공유하고 싶습니다.

Помещението
통영 풍화리 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50평 이상의 아늑한 별장입니다.

두 개의 침실에는 킹사이즈 침대3개가 있습니다.
요리가 가능한 주방 시설과, 편백 나무로 만들어진 욕실에서는 바다를 볼 수 있습니다. 별장 바로 앞 정원에서는 바베큐 시설도…
прочетете повече

Условия за спане

Спалня 2
3 суперголеми двойни легла

Удобства

Кухня
Безплатно паркиране на място
Wi-Fi
Вътрешна камина
Климатик
Телевизор
Джакузи
Отопление
Пералня
Аларма за дим
4,60(62 отзива)
Настаняване
Добавете дата
Освобождаване
Добавете дата

4,60 out of 5 stars from 62 reviews

Чистота
Точност
Комуникация
Местоположение
Настаняване
Цена/качество

Местоположение

Sanyang-eup, Tongyeong-si, South Gyeongsang Province, Южна Корея

통영 시내, 한려해상국립공원, 풍화리 일주도로, 달아 공원, 통영 케이블카..

Домакин: 민진

Потребител от: юли 2016 г.
  • 62 отзива
서울에 거주하고 있는 부부입니다. 언젠가 노후의 삶을 위해서 마련한 저희 별장을 가끔이나마 여행객들과 공유하고자 합니다. 전문적인 펜션이나 민박같은 곳은 아니지만 방문하시는 모든 여행객 분들에게 편안함을 선물하고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По време на престоя ви
저희 부부는 서울에 거주하고 있고
불편하시지 않게 사전에 최대한 많은 정보를 공유해 드리겠습니다.
필요한 부분이 있으시면 전화나 메세지로 응대가 가능합니다.
저희가서울에 거주하기에 관리하시는분이 안계셔서 청소나 쓰레기처리는셀프입니다
당연 깔끔 정리부탁드립니다
선진국여러곳을 여행해보니 다들 셀프운영이잘되는곳을 알게되어저희도그렇게운영해보려합니다
많은 공감하시리라 기대합니다~
  • Езици: English, 한국어
За да защитите плащането си, никога не превеждайте пари и не комуникирайте извън уеб сайта или приложението на Airbnb.

Важно е да знаете

Вътрешни правила на дома
Настаняване: След 12:00
Самостоятелно настаняване с с цифров код
Пушенето забранено
Без домашни любимци
Без партита или празненства
Здраве и безопасност
Спазване на процедурите на Airbnb за по-обстойно почистване. Научете повече
Прилагат се указанията на Airbnb относно социалната дистанция и други насоки, свързани с COVID-19
Аларма за въглероден оксид
Аларма за дим
Правила за отменяне

Разгледайте други възможности във и около Sanyang-eup, Tongyeong-si

Още места за престой: Sanyang-eup, Tongyeong-si: